蔚州 진목마을 아랫길 > road

본문 바로가기

Road
Road < NATURAL < Home

蔚州 진목마을 아랫길

  • 탈지면
  • 2016.09.19 17:34

어느 날 저녁 

서쪽 하늘을 벌겋게 물들이던 노을이

들녘을 채운다.    

 

삶이란 것이

정해진 일과 속에서 파묻혀 살게하지만

자연은 이렇듯 살아 숨쉬는 사물들에

파묻히게도 만든다.  


  • PHOTO & ALL CONTENTS COPYRIGHT BY SSSPHOTO ALL RIGHTS RESERVED.| E-MAIL : nostalgiac@hanmail.net
  • SSSPHOTO